Okanagan Korean Culture & Knowledge [OKCK] is a registered nonprofit society founded in 2012, based on a grassroots effort to bring cultural diversity and creativity in the Okanagan,

by cultivating cultural heritage development, collaboration and life-long learning of Korean immigrants and descendants.

 

  Board of Directors    

(a) To preserve, discover and promote Korean culture, arts and heritage in the Okanagan

(b) To facilitate community engagement of Korean immigrants

(c) To share and develop collective community information and knowledge for successful integration of Korean newcomers to the local community and life-long learning goal achievement of Korean immigrants

(d) To provide arts, cultural, language and other educational programs for youth, Korean immigrants and other residents in the Okanagan. 

 

Our mandates are:

Jin Park

I am the founder and current chair of Okanagan Korean Culture and Knowledge Society[OKCK]. I hold a BA in Educational Technology at Ewha Women's University in Seoul, Korea and a Master’s degree in Information Studies, specializing in Knowledge Management and Strategic Records Management from McGill University. I have over 5 years experience and solid knowledge in the nonprofit sector and volunteer management. I served on steering committees and boards for a variety of  local community organizations or groups such as Intercultural Society of Central Okanagan (ISCO), Okanagan Volunteer Opportunities Fair, CARP Okanagan Chapter, Gennext Kelowna, etc.  I am currently serving on the CATCH Coalition Integration Team and chairing the Okanagan Immigrant Collective. My volunteer work with OKCK is based on my educational background and passion for cultivating a culture, system and environment that facilitates community development through collective learning. In particular, I am interested in building a volunteer training system for OKCK programs, projects and events.

 

저는 2007년 8월 캐나다로 남편과 이민을 와서 2010년 4월에 캘로나에 정착하였습니다. 현재는 만 2살이 지난 남자 아이를 기르고 있습니다.

캐나다 정착 후, 비영리 단체 Canadian Coalition for Green Health Care와 Kelowna Community Resources 에서 각각 Leader, Organizational Development and Knowledge Sharing, Online Strategies and Presence Consultant/Coordinator로 일하였고, 그 외 Living Positive Resource Centre, CNIB, Kelowna Women’s Shelter, Intercultural Society of Central Okanagan, Interior Health 등 다수의 비영리 단체 및 그룹에서 봉사하였고, Gennext Kelowna, CARP, Okanagan Volunteer Opportunities Fair등에서 Board Member 혹은 Steering Committee Member로 활동하였습니다.

공부 분야와 관련해서는, 한국에서는 교육공학(Educational Technology) 학사 학위를 취득하였고, 캐나다에서는 정보 및 지식 경영 석사 학위(Master’s of Information Studies - Knowledge Management)를 취득하였습니다.

2012년 초, 오카나간 한인 이민 커뮤니티 개발의 필요성을 느끼고, 위에서 언급한 다양한 비영리 커뮤니티 단체에서의 경험과 전공 지식을 바탕으로 OKCK를 설립하게 되었습니다.  2013년 4월 다른 9명의 첫 보드멤버들과 OKCK를 BC 주 정식비영리 단체로 등록시키고 지난 2년간 초대 회장직을 맡아 첫 마당 패스티발, 오카나간 아시안 문화 유산 이벤트 등의 활동을 이끌었습니다.

OKCK를 향한 저의 핵심 비전은, OKCK가 Learning Organization 이 될 수 있도록 기틀을 마련하고자 하는 것입니다. Learning Organization 이란, 기관의 지식과 정보가 잘 정리되어 있고, 건강한 조직 문화를 토대로 그 안에 속한 각 개인과 조직 전체가 지속적으로  발전하는 기관의 모습을 말합니다.

2016년 한 해간의 목표는, 장기적으로 OKCK를 통해 이루어질 여러 프로그램들이 효과적으로 잘 진행될 수 있도록, 단단한 조직 기반을 마련하는 것입니다. 구체적으로  첫째는,  정보, 지식, 인적 자원 관리, 프로젝트 진행에 관한 절차와 가이드라인을 만들어 조직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입니다. 둘째는, 보드멤버 및 OKCK 멤버 간의 지속적인 토론과 소통을 통해, 조직의 비전, 미션, 가치에 대한 구체성과 명확성을 높이고자 합니다. 셋째로는, 조직 외부에서 오는 새로운 기회에 대해서는 지금까지 해왔던 것처럼 실험 정신을 발휘하여 지속적으로 도전할 계획입니다.

사람들이 자신의 문화적, 사회적 배경에 제한받지 않고,  자신만의 독특한 정체성과 재능을 발견하고 발전시킬 수 있는 커뮤니티를 오랫동안 소망해 왔습니다.  대학 때부터 지난 10여년간 관심을 가지고 공부한 저의 지식과 재능을 투자하고, 다양한 사람들과의 협동을 통해,  이러한 커뮤니티를 실제로 실현하는 데 공헌하고자 합니다. 이를 통해,  저 개인적으로도,  저의 정체성과 재능을 최대한으로 발견하고 자신감을 굳건히 할 수 있는 ,굉장히 의미있고 소중한 과정이 될 것이 믿습니다.

Jun Perron

I (Korean Name is Lee, Jung Sook) was born in Seoul, Korea, 1946 and educated in Korea through Ewha University majoring in English & Literature and received BA. I was working in Accounting Firm, called Coopers & Lybrand /Sam Il Accounting Firm as a Secretary for 18 years.  In 1984 my family (*married to Canadian at that time) moved to Canada: first in Kirkland Lake, Ont. which is husband’s hometown for 1 year and moved to Edmonton, Alberta for 3 years and from 1989 to now for 26 years in Kelowna, BC.  I continued working together with my husband in various mining companies.  In spare time, I was working as Interpreter/Translator for Kelowna Court, KCR, ICBC, District #23 and also for various requested organizations. From the beginning of conception of OKCK (Okanagan Korean Culture & Knowledge Society) ,  led by Founder Jin Park, I have been working as Director of OKCK. I  always delighted  to tell about Korea to Canadians in culture,  arts, music, customs, morals and values of Korean People.  Also I like to encourage Korean Immigrants/Residents to go forth with courage & confidence to the society of Canada, learning and understanding of true value of Country of Canada as 2nd home. I commit myself to continue to do this work as a Director of OKCK and am not shy to learn in new techniques and skills of communication, knowledge in various areas which we all must know about .


저는 이정숙, (*Mrs. Jun Perron*) 입니다. 1946년에 서울에서 태어나 이화 대학, 영문과을 졸업하고학사 과정을 마친후, 외국 회계사 (*Coopers & Lybrand/삼일회계법인) 에서 18년 비서로 일했습니다.  카나다인과 결혼후 우리 가족은 카나다로 이주 하였습니다. 먼저 1년 Kirkland Lake, Ont, 3 년 Edmonton,AB, 그리고 이곳 Kelowna에서 26년 거주 하고 있습니다. 저는 남편과 함께 비서로 광산회사에서 지금까지 일하고 있으며  Kelowna 법정, KCR, ICBC, #23 District, 등등에서 통역/번역 으로 일하고 있습니다. 저는 최초 부터 OKCK창시자, Jin Park과 함께 OKCK을 시작 하며 BOARD member 로 일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계속 하고자 합니다.  저는 특별히 한인들이 카나다 사회에게  한인의 문화, 문학,생활,을 보여주며, 알려주며 동시에 한인들이 카나다을 바르게 알고, 이해하고, 협력하여 졔2의 집을 이루어 만족하고 행복하기을 바라며 그 것을 위해 용기와 힘을 주는 역활을 할수 있는 통로가 되고자 합니다. 감사 합니다.

Nayoung Kim

I immigrated to Canada in 2013 and currently work as a Cultural Liaison at International Education department at Okanagan College supporting international students.

 

While struggling to settle in a new environment, as an immigrant, I longed to have support that understands my limits and needs. Therefore, when I learned about OKCK in winter 2013, I quickly decided to contribute to it by utilizing my educational and professional background - I majored in English Literature and Linguistics and taught English upon graduation. Later, I worked in administration at private English institute for 2 years until coming to Canada.


My belief in OKCK's vision encouraged me to be more and more involved in OKCK. I hope to watch OKCK to grow further, to be part of the process while it does and finally to be the realization of what OKCK aims to achieve.

NJ Kim

현재 채터스 뷰티살롱에서 미용사로 근무하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한인 정보 웹 매거진인 ‘켈로나 플러스’를 시작으로 OKCK에서 활동하는 다양한 문화 이벤트에 참여함으로써 사진과 문화 컨텐츠 기획에 관심이 있어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미술대학/그래픽 디자인, 한인 웹진(홈페이지) 오프라인 매거진(한인소식 및 정보 공유) 구성 및 운영을 비롯하여 직업능력으로는 미용(헤어) / 이민자를 위한 미용 클래스, 개인적으로는 한인분들을 위한 다양한 커뮤니티 구성을 도모하고 싶습니다. 커뮤니티 기획 및 운영 정보 커뮤니티 개발, 코리안 소셜클럽의 지속과 무비나잇, 탈춤 클래스를 운영하고 싶습니다.

YounJeen Kim

My name is YounJeen (Julie) Kim. My family immigrated to Canada in early-mid 2000, and we have lived in Kelowna since 2004.

 

I am a 4th year Biochemistry student at UBCO, and got involved with the OKCK when YoungJae Kim (former OKCK event coordinator) suggested if I wanted to teach dance, specifically Kpop, to others. I had previous dance experience throughout my high school years, and through this involvement I found myself leading and teaching a group of eager, bright young individuals; who were all enthusiastic about the Korean culture and music. Our dance group is called "DaON"(다온: 순우리말로 "좋은 모든 일들이 다 오는"라는 뜻입니다).

 

Since I have lived in the Okanagan for so long, and have felt what it is like to be a minority within such a Caucasian community, being part of something that allows for my culture to take root within my childhood hometown feels like a big accomplishment.

 

I hope for OKCK to further strengthen as a core, with a strong foundation so that more history and culture of Korea can be established and reached out to the Okanagan community.

Junkyu Lee

As a certified medical laboratory technologist, I am currently working at the Kelowna General Hospital microbiology laboratory.  I graduated from University of Alberta in 2012 with a Bachelor’s degree in Medical Laboratory Science. In the previous years, I was in charge of conducting two major verification projects and wrote standard operation procedures (SOPs) on the laboratory analyzers such as Maldi-TOF. I am also actively involved in training fellow colleagues and students as a preceptor and a senior technologist.

 

I am a relatively new member of OKCK. He helped organize the culture and education booth at the Madang festival, made a poster display and participated in Korean masked dance performance, Talchum under the leadership of NJ.

 

I am a generation 1.5 Korean Canadian, moved to Kelowna in 2002 with my family. my greatest passion lies in Korean traditional culture and history, especially Korean traditional music including traditional folk songs and court music known as Minsokak and Jeongak. I believe that as a visible minority and an immigrant, it is important to know our own roots and have a good understanding of our cultural background so that we don’t get lost in this culturally vibrant society we now call home. Also, I hope to work as a bridge between first generation immigrants and their children, and act as a mentor for students.

 

저는 중학교 2학년 말 캐나다로 가족들과 함께 이민을 왔습니다. Kelowna Secondary School을 졸업하고 알버타주 에드먼튼에 위치한 University of Alberta에서 임상병리학(Medical Laboratory Science) 학사학위를 취득하였습니다. 졸업 후 현제 캘로나시립병원(Kelowna General Hospital) 진단검사의학과 미생물파트에서 임상병리사로 일하고 있습니다. 대학교시절 Medical Laboratory Student Society에서 활동했으며 최근 병원안에서 임상병리관련 프로젝트 몇가지를 진행했습니다. 실험실 안에서는 임상병리사의 기본업무 외에 대학교 실습생들의 지도, 임상병리과 팀장 보조 등의 일을 하고있습니다.

 

저는 지난 여름 마당 Festival을 기점으로 OKCK와 인연을 맺었습니다. Festival 동안 문화와 역사 부스를 맡아 캐나다인들에게 한국의 전통문화와 역사를 알리려 노력했으며 NJ씨의 지도아래 탈춤팀에서 활동했습니다.

 

저의 주관심사는 한국역사와 전통문화, 특히 국악입니다. 우리와 다른 언어, 문화, 역사를 가지고 있는 캐나다에서 바른 정체성을 갖기 위해선 무엇보다 바른 역사관과 가치관을 세워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바른 가치관이란 캐나다문화의 무분별적 수용이 아닌 우리겨례의 전통문화를 먼저 이해함으로서 생기는 자긍심, 그리고 한국과 캐나다 두 문화의 장점을 고루 가지고 있는 전인화(全人化)에 있다고 생각합니다.

OKCK를 통해 전 가깝게는 이민자 2세대들을 비롯한 캘로나 한인분들과 넓게는 캐나다인들에게 한국전통문화에 대한 이해를 돕고 알리고자 소망합니다. 올해 저의 주목적은 OKCK라는 틀 안에서 전통문화를 알릴 수 있는 장을 만들고 이를 위한 방법을 찾는데 있습니다. 장기적으로는 전통문화관련 활동이 지속될 수 있는 발판을 만들고 싶습니다.